경상북도 사회적 경제 소식

경북도, 민관협력사업 사회적기업종합상사 판로지원 110억원 달성

경상북도가 전국 최초로 민관협력사업으로 기획한 경북형 사회적기업 종합상사가 지난 2016년 5월 개소한 이래 2년 6개월 만에 110억원의 판로지원 실적을 달성하는 등전국에서 주목하는 기관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경북도는 사회적기업의 수가 전국 3위(서울, 경기, 경북 순)로 양적으로 증가하는 가운데 기업 매출액 증대 등 질적 성장이 동반돼야 한다고 판단하고 판로지원 종합상사 설립을 위해 2015년 5월 민간추진협의체를 구성해 그해 10월 창립총회와 유관기관 간 지원협약을 거쳐 12월 설립을 마친 후 2016년 5월부터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도는 이와 관련,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에서는 경상북도 사회적기업종합상사 모델을 자치단체 판로개척 플랫폼으로 육성할 계획으로 추진 중에 있으며, 부산시․경기도․충남도 등 전국 9개 시도에서 벤치마킹을 하는 등 판로지원 전문기관의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경상북도 사회적기업종합상사는 ‘스스로 돕는 사회적기업 공동체’라는 슬로건으로 판로지원, 공공시장 진출, 대기업 연계협력, 사회적가치 창출, 기획 및 경영지원 등을 목적으로 사회적기업을 돕는 사회적기업으로 설립해 2016년 43억원, 2017년 93억원에 이어 지난해에는 110억원을 달성했으며, 올해는 80%이상 증액된 200억원을 목표로 사회적기업 뿐만아니라 마을기업 등 사회적경제기업 전반으로 지원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사회적기업의 특성상 공공기관 우선구매가 중요한 만큼 매년 200개소 이상의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설명회를 열고 2017~ 2018년 2년간 공공시장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12건의 우선구매 협약을 체결하는 한편 홍보 전시판매장 운영, 공공구매 설명회 등을 통해 연간 80억원을 달성하는 등 윤리적 소비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대표적 사례로 지난해 5월 경북지방우정청과의 협약으로 기업들의 어려운 문제였던 물류비용을 절감하는 한편, 우체국 쇼핑몰에 40개사를 입점시키고 연간 6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또한, 2018년 9월에는 한국수력원자력 본사에 사회적기업 제품판매 및 홍보관을 설치한 후 월 평균 1천만원 이상의 매출실적을 내고 있으며, 특히 올해 설 명절 전후 특판 행사를 통해 3억 5천만원의 매출실적을 거뒀다. 아울러 민간시장 대상으로 착한소비 인식개선과 확산을 위해 대기업 구매 바이어와 함께하는 판촉전 및 협력사 등록지원으로 원재료, 식재료 등 30억원 규모의 판로지원을 했다.

도는 올해 ▲대기업 연계 협력사업 확대 ▲‘청년 상사맨’운영 ▲우체국 쇼핑몰 ‘경북 전용관’설치 ▲사회적경제기업 ‘유통 직거래 판매장’조성 등 실질적인 성과가 나타나는 판로 지원사업을 통해 지난해 110억원에서 82% 상향된 200억원의 매출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그 일환으로 지난 2월 18일 식품전문 대기업 (주)아워홈과 사회적경제기업 원재료 및 생산품에 대한 우선구매 100억원 규모의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를 통해 20억원 규모의 사회적경제기업 조직 간 생산품 거래 확대를 이뤄 선순환 구조 및 품질을 향상시킬 방안이다.

또한, 공공시장 사회적경제 활성화 방안으로 김천혁신도시 및 대구혁신도시 소재의 공기업과 사회적가치 실현을 목적으로 8건의 업무협약을 통해 80억원 규모의 우선구매 시장을 확대하고 사회적경제 신시장 개척의 일환으로 코트라와 연계한 해외판로 지원사업을 통해 중국, 베트남 한류시장과 글로벌 사회적기업 협력사업의 추진을 통해 10억원 규모의 수출시장을 열어갈 계획이다.

이원찬 경상북도사회적기업종합상사 사업단장은 “현재 국내총생산량대비 사회적경제 비율이 1%에 그치고 있지만, 앞으로 사회적경제 확대 추세로 볼 때 국내 사회적경제의 잠재적 성장시장이 매우 크다고 볼 수 있다”면서 “시장 판로와 더불어 참여하는 민관의 다양한 기업들에게 전문적 기술 지원을 통해 사회적기업이 성장하는데 최대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일자리 창출과 사회적 가치 실현,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좋은 모델이 있으면 지체 없이 현장에 도입해 성장과 발전을 이끌 것”이라며 “시장개척과 판매촉진을 위한 민관협력 사업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생산성을 높이고 시장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코너의 기사 더보기

경북도, 사회적경제기업 판매 활성화 중점사업 추진

경북도, 사회적경제 시장 및 판로 개척위해 아워홈과 손잡아

경북도, 청년과 사회적경제와의 만남…‘사회적경제 성과 공유’

구미시, 2019 경북형 사회적경제 청년일자리사업 약정 체결

안동시, ‘청년 괴짜방 7호점’ 개소…청년 사회적 기업가 육성

경북도, 민관협력사업 사회적기업종합상사 판로지원 110억원 달성

문경시, 예비사회적기업 일자리 창출 사업 약정체결

경북형 사회적경제 청년일자리…청년실업 해소에 ‘긍정적’

구미시사회적경제기업협의회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특성살린 협약 체결

구미시, ‘일상에서 만나는 사회적경제’ 홍보 부스 운영

문경시, 사회적기업 육성방안 모색 현장 방문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사회적기업 경쟁력 강화

경북도, 사회적경제기업 판매 활성화 중점사업 추진

경북도, 사회적경제 시장 및 판로 개척위해 아워홈과 손잡아

경북도, 청년과 사회적경제와의 만남…‘사회적경제 성과 공유’

구미시, 2019 경북형 사회적경제 청년일자리사업 약정 체결

안동시, ‘청년 괴짜방 7호점’ 개소…청년 사회적 기업가 육성

경북도, 민관협력사업 사회적기업종합상사 판로지원 110억원 달성

문경시, 예비사회적기업 일자리 창출 사업 약정체결

경북형 사회적경제 청년일자리…청년실업 해소에 ‘긍정적’

구미시사회적경제기업협의회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 특성살린 협약 체결

구미시, ‘일상에서 만나는 사회적경제’ 홍보 부스 운영

문경시, 사회적기업 육성방안 모색 현장 방문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사회적기업 경쟁력 강화